북한 경마장에서는 ‘말 대신 소’가 달린다…이색경주 화제

농장원들 직접 키운 소 타고 100m 달리기…”경기장 웃음바다” 경마장에 준마 대신 투실한 황소들이 들어서고, 전문 기수 대신 농부들이 그 위에 올라탄다. 흔히 보는 경마도, 전통 소싸움도 아닌 이 광경은 최근 북한에서 열린 ‘소 타고 100m 달리기’ 경기의 한 장면이다.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는 지난달 8일 3·8 국제부녀절(여성의 날)을 기념해 평양 미림승마구락부에서 소 타고 달리는 이색 경주가 …

북한 경마장에서는 ‘말 대신 소’가 달린다…이색경주 화제 더 보기 »